보도자료
  • 시설개선사업 '아리따움 인 유' 2012년 마지막 오픈식 개최 (2012.12.13)
  • 조회 수: 18453, 2013-02-04 17:15:01(2013-02-04)
  •  

     

    한국여성재단, 아모레퍼시픽복지재단 공동협력사업

    시설개선사업 ‘아리따움 인 유’

    2012년 마지막 오픈식 개최

     

    - 올해 서울, 대구, 울산 등 전국 총7곳의 여성시설에 새로운 공간의 변화 선사

     

     

     

    한국여성재단(이사장 조형)은 아모레퍼시픽복지재단(이사장 이윤)과 공동협력사업으로 진행하고 있는 시설개선사업 ‘아리따움 인 유(ARITAUM in U)’의 올해 마지막 오픈식을 12월 13일(목) 서울 도봉구 쌍문동에 위치한 ‘한국여학사협회’에서 가졌다.

     

    아리따움 인 유 사업을 통해 한국여학사협회는 지역 사회 여성들을 위한 문화, 배움, 나눔의 공간으로 재탄생했다. 한국여학사협회는 1953년 창립 이후 올해로 60주년을 맞이한 단체로, 지역사회 여성을 대상으로 직업 능력 개발, 평생 교육 사업 등을 펼치고 있었음에도 노후 된 시설로 인해 독립된 문화 공간으로서의 기능을 하지 못했지만, 아리따움 인 유 사업을 통해 교육장 및 문화공간을 새롭게 마련하게 된 것이다.

     

    2009년부터 시작된 시설개선사업 ‘아리따움 인 유’는 열악한 여성시설 및 이용시설, 여성단체의 시설을 보다 친근하고 편안한 휴식 공간으로 개선해주는 사업으로, 올해는 한국여학사협회를 포함해 대구, 울산 등 전국 7개 기관의 공간이 새롭게 바뀌었다. 특히, ㈜아모레퍼시픽의 디자인 기부를 통해 보다 아름다운 여성대안 공간을 창출하고,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오픈식에 참석한 한국여성재단의 조형 이사장은 “전국의 많은 여성시설, 단체들이 아직 열악한 환경에서 사회변화를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다. 아모레퍼시픽복지재단의 사회공헌 통해 여성들이 마음껏 꿈을 펼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었으니 다함께 힘을 모아 희망을 키워나가길 바란다”고 격려사를 전했다.

     

    또한, 함께 지원 사업을 펼친 ㈜아모레퍼시픽 홍보담당 이우동 상무는 “시설개선사업을 통해 많은 분들이 변화된 공간에서 아름다움과 행복을 느낄 수 있게 되기를 희망한다. 앞으로도 아모레퍼시픽은 여성들의 복지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축하 인사를 전했다.

     

     시설개선사업의 경우 ‘아리따움 인 유(ARITAUM in U)’와 '해피 바스, 해피 스마일(Happy Bath, Happy Smile)’의 두 가지 활동을 중심으로 전개해가고 있다.

     

    ‘해피 바스, 해피 스마일’은 2004년부터 여성 및 아동 생활 시설을 대상으로 목욕탕 및 화장실의 개보수를 지원해주고 있는 사업이다. 단순기능 중심의 욕실 및 화장실을 아름다움과 건강이 시작되는 행복한 공간으로 전환하여, 사용자들의 긍정적 사고와 행동을 유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올해 6개 기관(3개 보수공사 포함)의 욕실 및 화장실이 밝고 깨끗한 공간으로 변화되었다.

     

     

     

    시설개보수_여학사협회1.jpg

     

     

     

댓글 0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20 여성재단 17047 2013-06-18
19 여성재단 18957 2013-05-06
18 여성재단 17177 2013-04-23
17 여성재단 25322 2013-04-17
16 여성재단 21627 2013-03-20
15 여성재단 22774 2013-03-20
여성재단 18453 2013-02-04
13 여성재단 16949 2013-02-04
12 여성재단 20119 2013-02-04
11 여성재단 19364 2013-02-04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허가된 사용자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X